Go Back

애피어, 데이터 사이언스 플랫폼 ‘아익슨’ 통해 센헹의 구매 전환율 증대

  • 말레이시아의 선두 소비자 전자 유통 기업 ‘센헹’에 신규 스마트폰 구매 전환율 2.8배 향상 이끌어
  • 아익슨 AI 예측 기반 고객 리스트, 기존 규칙 기반 고객 리스트 대비 주요 제품군 매출 12배 증대

인공지능(AI) 기반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기업인 애피어(Appier)는 말레이시아 선두 소비자 전자 유통 기업인 센헹(Senheng)의 마케팅 캠페인에 데이터 사이언스 플랫폼 아익슨(AIXON)을 적용, 신규 출시 스마트폰의 구매전환율을 2.8배 높이는 성과를 거두었다고 밝혔다. 또한, 아익슨은 AI 예측 기반 고객 리스트 생성을 통해 센헹의 주요 제품군 매출을 기존 대비 12배 증가시켰다. 이는 인공지능이 대규모 자동화 작업 처리에 탁월함을 증명한다.

센헹은 신제품 홍보에 필요한 타겟 거래를 식별하고 온라인 및 오프라인 상에서의 고객 타겟팅 기법을 혁신하고자 애피어와 손을 잡았다. 애피어는 신규 출시 스마트폰 마케팅 캠페인을 위한 타겟 고객 리스트 제작에 참고할 기존 거래 이력이 없는 점을 발견, 정확한 고객 세분화 목록의 예측 및 생성이 가능한 애피어의 AI 솔루션이 필요함을 판단·제안했다. 

애피어의 아익슨은 거래 데이터 없이도 타겟 고객을 예측할 수 있도록 오토ML(Auto–ML)을 활용한 AI 모델 생성 지원을 위해 방대한 온·오프라인 데이터를 통합한다. 아익슨은 제품 유사성 퍼널 분석을 통해 캠페인에 활용한 신규 출시 스마트폰과 유사한 제품의 브랜드, 가격, 카테고리 등의 데이터를 활용해 고객 리스트를 만들어 센헹에 제공했다. AI 예측에 기반한 고객 리스트를 생성해 도입한 결과, 기존 수동 선별한 고객 리스트 대비 2.8배 높은 구매 전환율을 달성했다.

또한 센헹의 3대 주요 제품군(TV·냉장고·진공청소기) 잠재 고객 리스트 구축에 AI 예측을 도입한 결과 이메일 광고(EDM)의 오픈 비율과 클릭율(CTR)이 기존 규칙 기반 세분화 리스트 대비 30% 증가했으며, 메시지(SMS)의 CTR은 50% 증가해, 기존 대비 매출의 12배 향상을 기록했다. 아익슨은 과거 구매 제품 카테고리, 구매 브랜드, 최근 방문, 멤버십, 보증기간 및 수익 등 다양한 변수를 고려, 이를 제품별로 적용해 고객 세그먼트를 예측하고 있다.

 한편 센헹은 자사 퍼스트파티 데이터를 보강하고 전반적인 마케팅 퍼포먼스를 향상시키기 위해 애피어의 옴니채널 대화형 마케팅 솔루션인 봇보니(BotBonnie)를 3월 도입했다. 봇보니를 활용해 다양한 온라인 채널 상에서의 대화 메시지를 분석하고, 시멘틱 라벨링 및 처리를 함으로써 센헹은 고객의 구매 의사를 보다 깊이 이해하게 되었다. 더불어 오프라인에서부터 온라인까지 고객 니즈를 보다 매끄럽게 처리해 옴니채널 판매 및 구매 전환율을 향상할 수 있게 됐다. 

웡체호(Wong Che Hoe) 센헹 선임 부사장은 “센헹은 고객들에게 최고의 쇼핑 경험을 선사하기 위해 항상 노력하고 있다. 이를 목표로 애피어와 긴밀히 협업하여 데이터 사이언스 플랫폼 및 AI 기술을 도입하고, 그 결과 온라인 및 오프라인 고객 모두를 대상으로 고객 각각의 행동 및 선호도를 이해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홍치아 하우(Hong-Chia How) 애피어 엔터프라이즈 솔루션 부문 부사장은 “비즈니스 도전 과제를 극복해 의사 결정을 도울 데이터 보강 및 분석을 지원하고, 구매 전환율을 2.8배 향상하는 등 괄목할만한 성과를 거두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센헹과 긴밀한 파트너십을 유지하며 센헹이 고객 경험을 확대해 나가는 여정을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센헹(Senheng)에 대하여

센헹은 말레이시아의 대형 소비자 전기 및 전자 기기 유통업체이다. 1989년에 설립된 센헹 그룹은 유통 네트워크를 지속 확대해 현재 말레이시아 반도 및 동말레이시아 전역에 100개 이상의 오프라인 상점을 보유하고 있으며, 다양한 온라인 유통 플랫폼도 운영하고 있다. 센헹 그룹의 상점은 280개 이상의 유명 소비자 E&E 브랜드를 취급하며, 다양한 디지털 기기, 음향·영상 기기, 가전 제품 및 관련 상품을 판매한다. 디지털 전환 및 비즈니스 혁신의 선도 주자인 센헹은 심리스한 ‘뉴리테일’ 모델을 통해 지속적으로 만족도 높은 고객 경험을 제공하고 있다. 센헹 그룹은 고객 기반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있으며, 현재 3백만 이상의 플러스원(PlusOne) 로열티 멤버를 확보하고 있다.  

애피어에 대하여

애피어는 인공지능(AI)을 활용해 비즈니스 의사결정을 지원하는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oftware-as-a-Service; SaaS) 기업이다. AI 보편화라는 비전을 토대로 2012년 설립된 후 현재 아시아태평양, 유럽, 미국에 17개의 지사를 운영하고 있으며, 도쿄증권거래소(Tokyo Stock Exchange)에 상장되어 있다. 애피어에 대한 더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 www.appier.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