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are on facebook
Share on linkedin
Share on twitter
Share on facebook
Share on linkedin
Share on twitter

인공지능(AI)을 통한 리마케팅 전략 극대화

전세계적으로 전자상거래 사이트의 평균 전환율이 2.6%에 불과하다는 것을 알고 있는 사람은 드물다. 이는 거꾸로 얘기하면 온라인 매출을 확대할 수 있는 잠재력이 무한함을 의미한다.

그런 잠재력을 실현해 성장을 이룰 수 있는 일반적인 방법은 리마케팅(remarketing)을 실행하는 것이다. 요즘은 인공지능(AI) 분야에서의 뛰어난 발전으로 머신 러닝(ML)과 같은 최신 기술을 활용하여 이전보다 훨씬 효율적인 리마케팅을 전개할 수 있다.

상현이 사이트를 둘러보고 장바구니에 신발 한 켤레를 담은 다음, 실제로는 아무것도 구매하지 않고 장바구니를 방치한다. 상현이 온라인 활동을 계속하는 동안 장바구니에 담아 두었던 그 신발을 홍보하는 광고가 따라 붙어 상현으로 하여금 해당 사이트로 돌아가 구매를 완료하도록 유도한다. 해당 광고에는 신발 구매에 사용할 수 있는 할인 혜택이 포함될 수도 있다. 고전적인 의미의 기존 리마케팅은 이런 식이다.

리마케팅은 관심을 보였지만 전환까지 완료하지 않는 잠재 고객에게 관련 마케팅 메시지를 다시 보냄으로써 구매 전환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유도할 목적으로 진행된다. 이미 제품에 관심을 보였고, 따라서 전환 가능성이 높은 사람들을 대상으로 하기 때문에 투자수익률(ROI)이 높은 편이다.

리마케팅을 진행할 때 그 채널로 광고만 사용되는 것은 아니다. 브랜드에서는 eDM이나 인앱 알림을 통해 쇼핑객의 재참여를 권유할 수 있다. 타겟이 명확하고 관련성이 높은 메시지일수록 리마케팅 전략이 효과를 낼 수 있다. 바로 이 부분에서 인공지능(AI)이 힘을 발휘한다.

 인공지능 기반 타겟 고객 세분화로 리타겟팅 성능 향상

기존의 세분화 마케팅 전략에는 단점이 있다. 특히 구매자가 로그아웃 한 다음에는 구매자별 최적의 상품을 매칭하기가 어렵고, 다양한 관심사별 또는 그룹별 데이터를 분석하여 구매자의 요구사항을 파악하는 것이 훨씬 더 복잡하다. 따라서 무엇이 효과가 있는지 확인하기 위해 캠페인을 직접 실험해 보는 수밖에 없으며, 여기에는 많은 시간과 비용이 소요된다.

이와 같은 맥락에서 인공지능이 훨씬 더 효율적인 사용자 세분화를 실현할 수 있다.

인공지능은 머신 러닝( ML) 기법을 사용하여 사용자의 구매 내역 관련 데이터를 해석하고 향후의 구매 행동을 예측하는 데 도움이 되는 패턴을 식별함으로써 리마케팅 전략을 최적화한다.

실례로 애피어의 크로스엑스 프로그래매틱 플랫폼(CrossX Programmatic Platform)과 같은 인공지능 기반 잠재 고객 구매 플랫폼은 머신 러닝 알고리즘을 사용하여 수십 개의 사용자 행태를 실시간으로 분석하고, 어떤 사용자가 전환 가능성이 더 높을지 예측한다. 그러면 마케팅 담당자는 높은 구매 가능성을 보이는 사용자 그룹부터 우선순위를 정하여 캠페인을 실행할 수 있다.

개인별 맞춤 상품 추천으로 전환 트리거 가동

머신 러닝은 사용자 행태 분석 데이터와 상품 정보를 결합하여 개인별 맞춤 상품을 추출함으로써 전환 가능성을 한층 높인다.

이 외에도 인공지능을 활용하여 리마케팅 전략을 최적화했을 때 다음과 같은 이점이 있다:

  • 실구매자 타겟팅으로 ROI 향상

머신 러닝은 실구매(쇼핑) 행위와 단순 탐색(윈도우 쇼핑) 행위를 구분할 수 있으므로 전환 가능성이 높은 사용자를 리마케팅 대상자로 선정할 수 있다. 온라인 브라우징에 많은 시간을 할애하지만 실제 구매는 잘 하지 않는 영미와, 필요한 것이 있을 때는 온라인 사이트를 방문하고 대체로 구매까지 완료하는 상현 중에는 상현이 훨씬 나은 리마케팅 대상자라고 할 수 있다.

  • 러닝 모델로 빠르게 변화하는 사용자 행태 포착

머신 러닝은 쇼핑 행태에서 드러나는 패턴을 식별하고 변화를 예측하여 정확한 추천 상품을 제시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영미가 며칠 동안 코트 상품을 탐색했지만 주말에 날씨가 갑자기 따뜻해지면서 금요일 밤에는 티셔츠를 검색한다. 이 경우 인공지능은 영미의 쇼핑 행태에 일어난 변화를 감지하고 티셔츠 상품을 추천함으로써 즉각적인 구매 가능성을 높인다.

  • 구매자가 실제 구매하려는 상품으로 리타겟팅

인공지능은 사용자의 오랜 기간에 걸친 브라우징 패턴에서 실제 구매 의사를 동반한 브라우징과 특별한 의도 없이 단순히 온라인 상에서 옵션을 확인해 보는 브라우징을 구별할 수 있다.

소비자의 구매 여정 전반에 걸친 가치 확대

리마케팅은 고객의 구매 여정 전반에 걸쳐 가치를 창출한다. 도쿄행 비행기표를 예약한 사용자를 예를 들어 살펴보자. 기존의 리마케팅은 이 경우 다른 목적지로의 추가 항공편을 홍보해왔다.

이미 여행지를 결정한 사용자가 또 다른 도시를 이어서 방문할 가능성은 상대적으로 낮기 때문에 이는 비효율적인 전략이라고 할 수 있다. 오히려 해당 소비자는 도쿄 여행에 필요한 숙박, 관광지, 투어 상품 등을 알아볼 가능성이 높고, 따라서 리마케팅은 그와 관련된 상품에 집중하는 것이 더 효율적이다.

인공지능은 이전 구매 행태 및 전자상거래 사이트 전반에서 취합한 데이터를 기반으로 적절한 추천 상품을 선정함으로써 효율성 높은 스마트 마케팅을 구현한다. 마케터는 사용자의 의도에 대한 의미 있는 인사이트를 바탕으로 기능, 디자인 등에서 유사한 상품으로 리타겟팅 할 수 있다.

지금과 같이 소비자가 여러 종류의 기기를 번갈아 사용하는 크로스 스크린 시대에는 인공지능을 활용한 리마케팅이 더욱 그 힘을 발휘한다. 소비자가 소유한 모든 기기를 통해 소비자에게 다가갈 수 있고 첫 방문에서 최종 구매까지의 시간을 단축할 수 있다. 애피어의 크로스 엑스(CrossX)와 같은 인공지능 기반 플랫폼은 리마케팅 대상 선정에서부터 언제, 어떤 기기를 통해, 어떤 메시지를 전송할 것인지에 대한 심도 있는 인사이트를 제공하여 크로스 스크린 리마케팅을 손쉽게 전개할 수 있도록 한다.

 

애피어에 문의하세요!

문의를 남겨주시면 마케팅 전략을 개선할 수 있는 방법을 찾을 수 있도록 안내해드리겠습니다.

다른 최신 포스트도 둘러보세요!

성공 사례: 크로스 스크린 타겟팅으로 CPC는 낮추고 ROI는 높이기

요즘은 대체로 브랜드에서 가지고 있는 마케팅 기술로 스마트폰을 통해 소비자의 행동을 추적할 수 있는 편이다. 그러나 소비자가 스마트폰에서 태블릿으로 또는 노트북으로 기기를 옮겨가면, 브랜드에서 가지고 있는 알고리즘으로 여러 대의 디바이스를 사용하는 한 사람의 사용자로 인지할 수 있을 것인가? 대개의 경우 아직은 3명의 서로 다른 사용자로 인식할 확률이 높다. 이처럼 사용자들의 크로스 스크린 행동을 알아내는 것이 마케터들이 당면한 도전과제이다. 오늘날 대부분의 소비자가 적어도 두 개 또는 세 개의 디바이스를 사용한다는 점을 고려할 때 크로스 스크린 식별이 제대로 되지 않는다면, 데이터는 왜곡되거나 쓸모 없어질 것이다. 반대로 크로스 스크린 행동을 제대로만 파악한다면, 그 보상은 상당할 것이다. 아래에서 그 사례들을 확인해보자. 에스티 로더: 화장품 고객을 스킨케어 고객으로 전환 글로벌 뷰티 스킨케어 브랜드 에스티 로더는 연락처 정보를 남겨주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오프라인 매장에서 무료 샘플을 받을 수 있는 교환권을 제공하는 캠페인을 통해, 화장품 고객들의 참여도가 스킨케어 고객들보다 훨씬 높다는 것을 발견했다. 따라서 화장품 고객들을 대상으로 에스티 로더의 다양한 스킨케어 제품군에 대한 광고를 전송하는 리타겟팅을 실행하면 높은 성과를 낼 수 있을 것이었다. 에스티 로더는 애피어의 CrossX AI 기술을 적용하여 개별 사용자가 소유하고 있는 모든 디바이스를 확인하고 정교한 타겟팅을 할 수 있었을 뿐만 아니라, 외부 데이터를 활용함으로써 기존 고객과 유사한 구매율 높은 젊은 고객들을 추가로 찾아낼 수 있었다. 결과는 상당히 고무적이었다. 에스티 로더는 구매율 높은 고부가 가치 고객

지금 고객 인게이지먼트 마케팅이 필요한 이유

광고는 소비자의 관심을 끄는 데 효과적이다. 하지만 대부분 단발성 거래로 끝나는 경우가 많다. 충성도 높은 VIP 고객을 많이 확보하려면 고객이 제품이나 서비스 구매에서 그치지 않고 브랜드 자체를 좋아하고 브랜드가 추구하는 가치에 동의하도록 만들어야 한다. 이를 위해 필요한 것이 인게이지먼트 마케팅, 즉 의미 있는 고객 참여 프로그램 구축이다.   인게이지먼트 마케팅의 의미와 중요한 이유 인게이지먼트 마케팅은 고객이 관심을 갖고 참여할 만한 관련성 높은 콘텐츠를 사용하여 그들이 주로 이용하는 채널을 통해 의미 있는 대화를 시도하는 마케팅 전략이다. 브랜드와의 상호작용을 유도함으로써 연결성을 강화하고, 장기적인 관계를 구축하고, 구매 및 브랜드 충성도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한다. 인게이지먼트 마케팅 전략을 구현한다는 것은 이메일, 블로그, 소셜 미디어, SMS 및 푸시 알림 등의 다양한 채널을 통해 고객에게 가치 있고 개인화된 콘텐츠를 전송하여 고객 참여를 높이는 것을 의미한다. 여기서 인게이지먼트 즉, 참여는 콘텐츠 클릭, 좋아요, 공유 및 댓글에 이르기까지 모든 형태의 반응이다. 행동을 장려하거나, 윤리적 공감을 구하거나, 맥락이 일치하거나, 편리성을 제공하거나, 감성을 자극하는 등 다양한 유형의 참여를 생각할 수 있다. 고객 참여를 효과적으로 구현하면 잠재고객은 브랜드가 자신을 이해한다고 느끼고 나아가 스스로 브랜드에 대한 소속감을 갖게 된다. 이는 결과적으로 고객의 행동을 유도하고, 충성도를 높이고, 고객 이탈을 줄인다. 인게이지먼트 마케팅은 그 어느 때보다 큰 힘을 가진 요즘 소비자들의 요구를 충족하는 데도 도움된다. 마케팅 전략의 중심에 소비자를 두기 때문이다. 또한, 유용한 정보를

2021년 전망: Top 7 디지털 마케팅 트렌드 및 대응전략

2020년에는 많은 산업계가 어려움을 겪었고, 마케팅 또한 예외는 아니었다. 전반적으로 예산이 삭감됐고, 팬데믹으로 초래된 소비자 행동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브랜드들은 그 어느 때보다 재빨리 움직여야 했다. 마케팅 회복력과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구현하는 데 노력을 집중한 한편, 아무래도 태생부터 디지털에서 출발한 브랜드들이 더 좋은 성과를 냈다. 2021년 새해로 들어서면서 놓쳐버린 기회를 되살리기 위해 민첩성과 디지털 투자에 최우선 집중하는 브랜드들이 많다. 포레스터(Forrester)는 2021년은 모든 기업이 앞서가기 위해 기술 중심의 고객 경험, 운영, 제품 및 에코시스템을 우선시하는 해가 될 것이라고 예측했다. 코로나19로 인한 전례 없는 팬데믹 시대, 더불어 디지털 마케팅 환경이 지속적으로 변화하고 있는 지금의 상황에서 생존하고 성장하기 위해서는 데이터 및 인공지능(AI)의 부상, 진정성, 모바일로의 전환과 같은 업계 및 소비자 동향을 미리 파악하고 능동적으로 대응해야 한다. 2020년에는 45%의 브랜드가 디지털 마케팅 계획을 명확하게 정의하지 못했다. 하지만, 이제 대부분의 마케터들이 디지털 마케팅 전략을 제대로 구축했을 때의 이점과 그렇지 못했을 때의 위험에 대해 잘 이해하고 있기 때문에, 확고한 디지털 전략이 반드시 필요하다. 목표를 설정하고 전략을 구체화하는 것이 제일 중요하다. 어떤 채널이 효과가 있는지, 어떤 새로운 방법을 시도할 수 있는지 등을 파악하고 기존에 해오던 활동을 최적화할 수 있는 방법을 찾아야 한다. 2021년에 주목해야 할 디지털 마케팅 핵심 트렌드와 대비 전략을 다음에서 살펴보자.   1. 데이터 및 애널리틱스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마케팅은 2021년에도 계속 경쟁우위를 주도할 것이다.

    저희가 도와드리겠습니다

    문의를 남겨주시면 마케팅 전략을 개선하는 데 도움될 AI 솔루션을 자세히 안내드리겠습니다